[SF+무비]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액션은 '핵심' 관전 포인트는 무엇?
[SF+무비]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액션은 '핵심' 관전 포인트는 무엇?
  • 한지혜
  • 승인 2020.06.05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CJ엔터테인먼트)
(사진 = CJ엔터테인먼트)

5일 오전 11시 유튜브 생중계 채널을 통해 하드보일드 추격 액션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홍원찬 감독,㈜하이브미디어코프,CJ엔터테인먼트 제작)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홍원찬 감독과 배우 황정민, 이정재가 참석하여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 영화다.

(사진 = CJ엔터테인먼트)
(사진 = CJ엔터테인먼트)

영화 <신세계>에서 미리 합을 마친 배우 황정민과 이정재는 "작품을 선택하게 된 이유가 서로에게 있었다", "전 작품에서 보여주었던 캐릭터들과 다르기 때문에 식상하지 않은 느낌을 줄 것 같았다"며 작품선택 계기를 밝혔다.

(사진 = CJ엔터테인먼트)
(사진 = CJ엔터테인먼트)

홍원찬 감독은 "영화는 태국에서의 촬영이 80% 이상인데 일상적이지 않은 공간을 선택해야 했고, 태국 '방콕'이라는 도시 자체가 특수성이 있어보였다"며 "촬영 현장(태국)의 모습이나 공간을 그대로 살려내려고 노력했다"며 배경을 설명했다.

이 영화에서 가장 주목해야 할 부분은 역시 임팩트 있는 '액션'들이겠지만 두 배우는 "액션 뿐만 아니라 배우 박정민이 어떻게 나올지도 주목해야 할 관전포인트"라며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홍 감독은 "많이 어려운 시기지만, 이럴 때일수록 큰 스크린을 통해 휴식을 즐기셨음 좋겠다"고 전했다.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7월 개봉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