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 김호진과 환상의 티키타카! 척하면 척 설렘 가득 ‘호호 부부’의 특별한 여행기!
남편 김호진과 환상의 티키타카! 척하면 척 설렘 가득 ‘호호 부부’의 특별한 여행기!
  • 김지현기자
  • 승인 2024.05.28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털털 매력 장착한 김지호, ♥남편 김호진과 리얼 부부 일상 최초 공개!
사진 제공: TV조선 <조선의 사랑꾼> 방송 캡처

 

배우 김지호가 남편 김호진과 함께 리얼한 부부 일상을 최초 공개했다.

김지호는 27일(어제) 방송된 TV조선 ‘조선의 사랑꾼’에서 반전 매력을 제대로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호는 드라마에서 만나 24년을 함께한 김호진과 특별한 여행을 즐겼다. 조용한 자연에서 지내고 싶다던 김지호는 제작진들을 향해 “밤엔 다 같이 계셔주실 거니까”라고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뿐만 아니라 친구 같은 남편 김호진과 여행지를 정하던 김지호는 “삽시도 어때?”라며 “삽시간 안에 갔다 오나?”라며 아재 개그를 발산, 극과 극 매력을 뽐냈다.

김지호는 한 달 살기 집을 찾기 위해 여수행 기차에 올랐다. 그는 우아한 외모와는 달리 ‘나는 자연인이다’가 로망이라 밝히는 등 털털한 모습으로 이목을 사로잡기도.

여수에 도착한 김지호는 김호진에게 어떤 작물을 키우고 싶냐고 질문, 김호진이 고수를 이야기하자 김지호는 “그건 고수들만 할 수 있는 거 아니야?”라고 틈새 개그를 던졌다. 이를 듣고 웃는 김호진의 반응에 김지호는 “우와 포텐 터진다”라고 흡족해했다.

첫 번째 ‘호호 하우스’에서 하룻밤을 머물게 된 김지호는 스태프들과 함께 막걸리를 마셨다. 막걸리를 본 김지호는 “우리 우유 마시는 거야? 현실과 꿈 사이 어딘가에 있는 것 같아”라고 남편과 보내는 특별한 일상에 대한 소중함을 표현했다.

이처럼 생애 첫 부부 동반 예능에 출격한 김지호는 어디에서도 보여준 적 없는 리얼 일상과 김호진과의 찐 부부 케미로 월요일 밤 재미를 더했다.

김지호의 재치 있는 입담과 다채로운 매력은 오는 3일 월요일 밤 10시 방송되는 TV조선 ‘조선의 사랑꾼’에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