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방송] '카이로스' 신성록, 첫 회부터 휘몰아친 감정연기로 70분 압도!
[SF+방송] '카이로스' 신성록, 첫 회부터 휘몰아친 감정연기로 70분 압도!
  • 이은서 기자
  • 승인 2020.10.27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HB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HB엔터테인먼트 제공

 

'카이로스'의 신성록이 첫 회부터 휘몰아치는 감정 연기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26일 첫 방송된 MBC 새월화드라마 '카이로스'에서 '김서진'으로 분한 배우 신성록이 극에 달한 감정을 폭발 시키며 명불허전 연기력을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일과 가정 모든 면에서 탄탄대로를 걷던 유중건설 최연소 이사 김서진(신성록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일에 있어서는 수치와 결과만으로 상황을 판단하며 냉철함을 보이는 김서진, 그의 날카로운 눈빛과 표정 그리고 핵심을 찌르는 날 선 화법은 극 초반부터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단번에 사로 잡는가 하면 가정에선 아내와 딸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가장으로서의 든든한 모습으로 또 다른 면모를 보여 시선을 모았다.

하지만 이런 그에게 갑작스런 불행이 닥치며 충격의 서막을 알렸다. 바로 딸의 유괴 사건에 이어 마음 추스를 새도 없이 마주하게 된 아내의 행방불명 소식이 전해진 것.

이 과정에서 신성록은 아내와 딸을 잃은 김서진의 깊은 슬픔을 오열과 절규로 고통스런 감정을 모두 토해내며 극의 몰입감을 절정으로 이끌어냈다. 특히 방송 말미에는 눈빛과 표정 하나하나 디테일한 감정을 담아내며 극 중 상황을 더욱 현실감 있게 그려내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했다.

이처럼 보는 이들을 단숨에 작품 속으로 빠져들게 만드는 흡입력과 탄탄한 명연기를 보여준 신성록의 활약은 앞으로 펼쳐질 극 전개의 기대감에 불을 지폈다. 오늘 본방송에서는 또 어떤 연기로 안방극장을 휘몰아칠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신성록이 출연하는 MBC 새월화드라마 '카이로스'는 오늘 밤 9시 20분 2회가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