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강렬하고 화려"... '쇼미더머니9' 오늘 첫 방송, 관전 포인트는?
"더 강렬하고 화려"... '쇼미더머니9' 오늘 첫 방송, 관전 포인트는?
  • 정다연 기자
  • 승인 2020.10.16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대표 힙합 서바이벌 Mnet '쇼미더머니9'(이하 '쇼미9')이 드디어 오늘(16일) 밤 11시 첫 방송을 시작하는 가운데 시청자가 놓치지 말아야 할 관전 포인트를 짚어봤다.

사진=Mnet 제공
사진=CJ ENM 제공

 

1. 상상초월! 역대 최강 프로듀서 군단!

먼저 '쇼미더머니9'은 최강의 조합을 자랑하는 프로듀서진을 구축했다. 다이나믹 듀오를 필두로 비와이, 코드쿤스트, 팔로알토, 자이언티, 기리보이, 저스디스, 그루비룸까지. 화려한 면면을 자랑하는 국내 최고의 실력파 힙합 뮤지션들이 대거 포진해 어디서도 볼 수 없던 프로듀서 군단을 형성, '쇼미더머니9'을 위해 뜻을 모은 것. 특히 저스디스와 그루비룸은 '쇼미더머니'를 통해 한 번도 얼굴을 알리지 않았던 신선한 조합으로 첫 방송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2. 실력파 참가자 대거 등장! 2만 3천 명의 지원자 뚫고 '영 보스' 타이틀 거머쥘 주인공은?

'쇼미더머니9'에는 실력과 개성을 겸비한 래퍼들이 대거 출연할 예정으로 힙합 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시즌 프로듀서였던 스윙스는 '쇼미더머니2' 이후 7년만에 참가자로 도전해 첫 방송 전부터 초미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또 그룹 펜타곤의 우석 같은 아이돌 멤버, 코요태의 빽가 등 대중적으로 알려진 뮤지션들도 이번 시즌 도전장을 던졌다. 뿐만 아니라 재야의 고수, 실력을 갈고 닦아 새 시즌에 도전하는 래퍼들의 출연이 예고돼 기대를 증폭시키고 있다.

역대 최다 지원인 약 2만 3천여 명의 지원자 사이에서 이들을 뚫고 '영 보스(young boss)' 타이틀을 거머쥘 주인공은 과연 누가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3. 최장수 힙합 서바이벌 ‘쇼미더머니’ 레전드 무대와 차트를 석권할 음원 기대!

2012년 런칭 후 약 10년간 이어져 온 '쇼미더머니'는 그 동안 프로듀서와 참가자가 함께 만들어낸 음원과 무대로 주요 음원 차트의 순위를 장악하며 리스너들을 열광케 했다.

초심을 잃지 않는 것은 물론, 한국 힙합의 새로운 도약을 돕기 위해 이번 '쇼미더머니9'은 더욱 랩의 기본에 충실하자는 생각으로 제작됐다고.

제작진은 "이번 시즌에도 한국 힙합이 각종 음원 사이트 순위를 석권할 수 있도록 아티스트들을 돕고 코로나19로 설 무대가 줄어,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을 래퍼들을 위해 힘이 되겠다"며 포부를 전했다.

 

이처럼 최강의 프로듀서진과 실력파 참가자들의 만남이 만들어 낼 레전드 무대가 기다려지는 더욱 진화된 '쇼미더머니9'은 이날 11시에 첫 방송된다.

 

한편 2012년 시작된 '쇼미더머니' 시리즈는 방송 때마다 시청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쇼미더머니'에서 우승을 차지했던 래퍼들은 비와이, 행주, 로꼬, 그룹 아이콘 멤버 바비 등은 프로그램 출연 이후 활발한 음악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